패스워드를 입력해주세요. 확인

[2023 수능최저없는 교과 논술 대학] 수시모집 최저학력기준 필요없는 학생부교과전형, 논술전형으로 대학가기, 대학별 전형 정보

2022.09.01 571명이 봤어요

학생부 종합전형은 일반적으로 수능을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서울권 대학 중 학생부종합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요구하는 대학은 일반 모집단위 기준으로 고려대(학업우수형), 서울대(지역 균형선발 전형), 연세대, 이화여대, 홍익대뿐입니다.

이와는 달리 학생부교과전형과 논술전형에서는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조건으로 두는 대학들이 많아 수험생들에게 부담으로 작용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교과 및 논술전형에서 수능을 요구하지 않는 대학들이 있어 그 전형 정보들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내신 성적을 중심으로 선발하는 학생부교과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는, 수능 최저 필요 없는 서울권 대학들이 있습니다.

건국대 광운대, 덕성여대, 동국대, 명지대, 연세대, 이화여대, 한성대, 한양대 등입니다.   

 

 

한양대는 학생부교과전형에서 '교과성적 100% 의 방법으로 신입생을 선발합니다.

수능 최저기준이나 면접, 서류 평가 등 다른 전형요소가 없어 합격자들의 교과성적이 높에 형성됩니다.

한양대 외에도 광운대, 덕성여대(고교 추천), 명지대(학교장 추천), 한성대(교과 II) 등이 수능 최저 없이 100% 교과성적으로만 선발합니다.

건국대와 동국대는 교과 성적(70%)과 함께 서류(학생부) 평가 30%를 반영하여 종합전형과 유사한 성격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두 대학 모두 교과성적 반영비율이 70%로 높지만, 석차 등급에 따라 부여하는 환산점수의 등급 간 차이가 매우 작기 때문에 서류평가의 영향력이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동국대의 경우 지난해부터 교과전형에 서류평가를 반영했는데, 학교생활기록부에 기재된 내용을 바탕으로 학업역량, 전공적합성, 인성 및 사회성 항목을 평가하기 때문에 학생부 전반에 걸쳐 강점을 보이는 학생들에게 적합니다.

건국대는 올해부터 서류평가를 도입하여 학업역량, 진로역량을 평가합니다.

두 대학 모두 평가항목 중 학업역량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습니다.

 

명지대 (교과면접전형), 삼육대, 연세대, 이화여대는 면접 평가를 시행하는 교과전형을 운영합니다.

명지대와 삼육대, 연세대는 1단계 합격자에 한해서만 면접을 시행하지만, 이화여대는 지원자 전원이 면접 대상입니다.

명지대는 두 종류의 교과전형 중 '교과면접전형'에서 면접을 시행하는데, 면접 시 A4 용지 1장 분량(2~3문항)으로 간략한 자기소개서 형태의 면접 기초자료를 20분간 작성하도록 한 후, 이를 활용한 5분 내외의 개별면접으로 진행하며 인성, 전공적합성, 발전 가능성을 평가합니다.

삼육대 또한 두 개의 교과전형 중 '일반전형'에서 면접을 반영하고, 인성 관련 제시문에 답변하는 형태의 개별 면접이 진행됩니다.

 

연세대 면접은 현장 비대면 녹화 면접으로, 면접 당일 지원자가 현장에서 녹화한 영상을 복수의 평가 위원이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제시문을 바탕으로 대학 수학에 필요한 기본 학업역량을 평하기 때문에 수험생들에게 다소 부담스러울 수 있습니다. 면접 기출문제를 '선행학습 영향 평가 보고서'를 통해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있으니 참고하도록 하십시오.

이화여대 면접에서는 제출 서류인 학생부를 토대로 자기 주도성, 전공 잠재력, 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합니다. 학생부 기반 면접인 만큼, 자신의 학생부를 면밀히 살피고 미리 예상문제를 추려 준비할 필요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논술 전형에서는 수능 최저학력기준 충족 여부가 당락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하지만 수능을 요구하지 않는 대학도 있어 눈여겨볼 필요가 있습니다.

가톨릭대, 광운대, 서경대, 서울과학기술대, 서울시립대, 연세대, 한양대는 논술전형에서 수능 최저 조건을 두지 않고 있습니다.

이 중 서울과학기술대와 서울시립대는 자연계열 모집 단위에서만 논술전형을 시행한다는 점도 기억해 두시길 바랍니다.

 

 

 

연세대는 다른 전형 요소를 전혀 활용하지 않고 오로지 논술성적으로만 선발합니다.

논술고사를 수능 전에 실시한다는 부담은 있지만, 내신이나 수능 성적이 부족한 학생들에게는 절호의 기회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한양대 논술 전형도 학생부를 10% 반영하지만 교과 성적이 아닌 출결, 봉사활동 등을 참고해 학생의 학교생활 성실도를 중심으로 종합평가하기 때문에 내신의 부담을 덜 수 있습니다.

수능 최저 학력기준이 없는 교과나 논술전형의 경우 수험생의 부담이 적은 만큼 지원이 많을 수밖에 없기 때문에 유불리를 명확히 판단하는 것이 좋습니다. 대학마다 학생부 반영 과목 및 점수 부여 방법에 차이가 있으니 미리 꼼꼼하게 체크해두고 전년도 입결을 참고할 때는 전년 대비 변경사항 및 경쟁 대학들의 변화 등을 고려하시기 바랍니다.

 

 

 

" 리로스쿨은 항상 여러분의 꿈을 응원합니다~!!"

#입시정보